Google Breakpad 설치 (1)

Google Breakpad를 사용하기 위한 방법에 대해 고생했던 것을 정리한다.

윈도우와 리눅스에서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서버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는데 윈도우에서야 미니덤프를 이용하여 덤프를 남기면 되지만 리눅스에서는 coredump라는 생소한 시스템을 이용해야해서 아예 크로스플랫폼 덤프 시스템을 찾다가 구글브레이크패드를 이용해봐야겠다는 생각에 시작했다.

https://chromium.googlesource.com/breakpad/breakpad 로 이동한다. 많은 블로그에서 http://google-breakpad.googlecode.com/svn/trunk 에서 체크아웃 받으라고 나와있지만 이것은 옛날 정보이다. 현재를 기준으로 사이트는 이동되었으며 SVN이 아니라 GIT을 이용해야 소스를 받을 수 있다.

GIT을 이용하면 되긴하나 귀찮으므로 master 브랜치를 선택하고 tgz로 압축된 파일을 받는다. 7zip을 이용하여 압축파일의 압축을 해제한다. 윈도우에서는 tgz 파일을 풀어서 tar 파일을 만들고 다시 또 한번 아카이빙을 풀어야한다. 물론 7zip 하나로 다 가능하다.

프로그램 설명서를 보기 위해 doc 폴더로 이동을 하면…. 아오… 마크다운 형식의 .md 파일만 잔뜩 들어있다. 브라우저로 볼 수가 없으므로 귀찮아서 그냥 구글 브레이크패드 홈페이지의 도큐먼트를 읽어보면 된다.

….근데 모르겠다.

대충 다른 블로그를 찾아보니 gyp 라는 시스템으로 비주얼스튜디오 솔루션 파일을 생성하면 되고…. gyp는 오픈소스이고… 구글 브레이크패드 소스를 받으면 포함되어 있단다. 근데 내가 보기에는 아무리 찾아도 gyp 라는 시스템이 포함되어 있진 않은 것 같다.

구글에 찾아보니 https://chromium.googlesource.com/external/gyp 에 가면 받을 수 있덴다.

가보니 또 git으로 받으라고 한다. 그냥 tgz 파일을 받고 압축을 푼다. 이 프로그램은 홈페이지에 도큐먼트도 없고 도움말도 없다. 뭐 어쩌라는건지…?

한참 애먹은 끝에… 일단 파이선을 설치하고(일단 최신버전인 3.5.2로 설치했다.), cmd 를 관리자권한으로 열고, python setup.py install 을 실행하면 된다는걸 알아냈다. 아오 짜증… 여튼 명령어를 입력하면 뭔가 텍스트가 촤르르륵 올라간다.

자 이제 다시 구글 브레이크패드를 다운 받은 폴더로 이동해서… src/build 에 있는 all.gyp를 실행하기 위해 gyp all.gyp 를 입력한다.

…..는 실패. 문법 오류가 있다고 한다.

그럼 다시 src/client/windows 의 breakpad_client.gyp 를 실행해본다.

…는 실패. 문법 오류가 있다고 한다.

파이선버전 문제인가 싶어서 3.5.2 버전을 다 지우고 2.7.12 버전으로 다시 설치하고 아까 all.gyp 명령을 다시 실행해본다.

안된다. 파이선을 재설치하는 과정에서 gyp가 다 삭제되었다. 다시 gyp를 설치한다.

다시 해봤는데 똑같다… 아오 힘들어.

http://yardbirds.tistory.com/107 를 보니

src\client\windows 폴더에서 ..\..\tools\gyp\gyp.bat breakpad_client.gyp 를 실행하면 솔루션 파일과 프로젝트 파일이 생성되는 것을 볼 수 있다.

라고 한다. 해봤다.

D:\Library\google-breakpad\src\client\windows>d:\Library\gyp-master\gyp.bat breakpad_client.gyp
gyp: Cycles in .gyp file dependency graph detected:
Cycle: breakpad_client.gyp -> sender\crash_report_sender.gyp -> breakpad_client.gyp
Cycle: unittests\client_tests.gyp -> breakpad_client.gyp -> unittests\client_tests.gyp
Cycle: unittests\client_tests.gyp -> crash_generation\crash_generation.gyp -> breakpad_client.gyp -> unittests\client_tests.gyp
Cycle: breakpad_client.gyp -> crash_generation\crash_generation.gyp -> breakpad_client.gyp
Cycle: unittests\client_tests.gyp -> handler\exception_handler.gyp -> crash_generation\crash_generation.gyp -> breakpad_client.gyp -> unittests\client_tests.gyp
Cycle: breakpad_client.gyp -> handler\exception_handler.gyp -> crash_generation\crash_generation.gyp -> breakpad_client.gyp
Cycle: breakpad_client.gyp -> tests\crash_generation_app\crash_generation_app.gyp -> handler\exception_handler.gyp -> crash_generation\crash_generation.gyp -> breakpad_client.gyp

갑자기 무슨 사이클을 돈다는 개소리를 하면서 안된다. 구글에서 Cycles in .gyp file dependency graph detected 라는 문장으로다시 검색.

http://stackoverflow.com/questions/2925094/how-to-build-google-breakpad 를 보니 –no-circular-check 옵션을 붙이면 된단다. 옵션을 붙였더니 그제서야 비주얼스튜디오 솔루션 파일이 생성되었다.

아이고 힘들다…

Python stdlib source files not found 에러 해결방법

파이썬 개발환경을 만들기 위해 이클립스에 PyDev를 설치하고 환경을 맞추다보니 에러가 생긴다.

문제 화면은 다음과 같다.

Python stdlib source files not found. 라는 에러인데… (파이썬도 stdlib 라는 라이브러리가 있나보다. 신기하다.) 맥에는 파이썬이 기본으로 설치되어 있는데 왜 안될까 해서 쉘에서 설치여부를 확인해봐도 여전히 설치되어 있음. 미치고 환장할 일이다.

구글을 한참 뒤지고 stackoverflow로 한참 뒤지다보니 여러가지 해결방법이 보인다. 파이썬 홈페이지 가서 파이썬 패키지를 다시 깔면 된다고 하는데 이렇게 하면 파이썬 버전이 3버전대로 업그레이드 되는게 문제다. 난 지금 있는 맥의 환경이 좋은데다가 앞으로 할 작업도 2.7 이하 버전이 필요하기 때문에 이 방법은 패쓰.

그러다가 한가지 URL을 찾았다.

http://stackoverflow.com/questions/11702139/pydev-debugger-unable-to-find-real-location-for-python-2-7-after-os-10-8-upgrad

Mac OSX 10.8로 업그레이드 한 경우에는 Command Line Tools를 설치해야한다는 것. 나도 10.7에서 업그레이드해서 설치한 것이라 이 링크가 도움이 될 것 같았다. 밑에 어떤 사람이 리플로 Xcode가 설치되어 있다면 Preference에 Download에 가면 된다고 해서 Xcode를 켜고 가보니 정말로 Install 버튼이 활성화 되어 있었다. 이것을 설치하고 나니 위 에러가 싹 사라졌다.

만약에 Xcode가 없는 사람이라면 https://developer.apple.com/downloads/index.action?=command%20line%20tools 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다시 이클립스를 켜고 PyDev 프로젝트를 생성해보니 잘 된다! 이로써 파이썬 2.7 설치환경은 완료.

이클립스에 PyDev 설치하기

파이썬을 개발하기 위해 이클립스에 PyDev를 설치한다.

PyDev가 실행될 수 있는 환경은 http://www.pydev.org/download.html 에 자세히 나와있다. 별로 특이한 점 없고 이클립스를 사용해왔던 환경이라면 이정도는 무난히 충족되는 환경일거라고 생각한다.

설치과정은 에 http://khmirage.tistory.com/404 잘 나와있다. 이분도 맥에서 이클립스를 쓰시는구나. 🙂

쉽게 이클립스에서 인스톨 URL에 http://pydev.org/updates 만 입력해주면 된다는 것만 기억하면 된다. 중요한건 Aptana를 쓸 때와 이클립스를 쓸 때 등등 여러가지 환경에서 설치URL이 틀리다. 이런 귀찮음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역시 그냥 오리지널 이클립스만 쓰는 것이 제일 나은 것 같다.

여튼 인스톨 URL만 잘 입력해주면 별로 어렵지 않게 설치된다.

중요한 점 하나. 중간에 인증관련한 화면이 한번 나오는데 체크박스에 꼭 체크를 해줘야한다. 안 그러면 설치가 중지된다. ㅡㅡ;; 이클립스 플러그인 중에 이런 화면은 또 처음 봤다.

잘 설치가 되었다면 새 프로젝트 생성할 때 PyDev라는 항목이 생긴다.

Python에서 MySQL 연동

일단 서버에 파이썬을 설치한다. 내 경우에는 CentOS 6.3에 파이썬은 2.6 버전이다. yum으로 설치할 수 있는 가장 최신 버전.

mysql.com에서 파이썬 커넥터를 찾는다. 현재는 http://www.mysql.com/downloads/connector/python/#downloads 에서 찾을 수 있다. 리눅스에서 설치할 것이므로 Platform Independent 버전을 다운로드 받아야한다.

다운로드 받은 파일을 압축을 폴면 디렉토리 하나와 그 안에 여러개의 파일들이 들어가 있다.

폴더 안에 들어가서 python setup.py build 명령을 준다. 파일들이 복사된다는 메시지들이 쭉 뜬다.

python setup.py install 명령을 내린다. 역시 파일들이 복사된다는 메시지들이 쭉 뜬다.

python 명령을 치고 파이썬 쉘에서 import MySQLdb 를 입력해본다. 별 문제가 없다면 설치 완료.